The desire to paint Pixel as a runaway hit while iPhone sales supposedly languish was very evident in Fortune's misleading take on the Localytics data: "Google Pixel Trounced Apple's iPhone Over the Holiday Weekend". The justification for this assertion was the Localytics blog piece that claimed that device activations were up 112% for Pixel, but only up 13% for iPhone 7 over the Black Friday weekend.


아이폰 판매가 아마도 주춤할 것으로 예상되는 동안 픽셀(폰)을 런웨이 히트상품으로 그리려는 욕구는

Localytics 데이터에 대한 포춘(지)의 잘못된 표현에 명백히 드러난다. 

"구글 픽셀폰이 연휴 주말동안 아이폰에 대승했다"

이런 주장에 대한 정당화는 Localytics 블로그에서 찾을 수 있다. 

픽셀폰의 활성화가 112%나 증가했다는 것이다(아이폰7은 겨우 13% 증가하는 동안 말이다.)

The numbers look impressive, until one asks the simple question: Activations were up compared to what? Localytics explained that this was compared to the previous four weekends' sales. That still sounds very impressive until one considers the total number of devices in question.


수치들은 인상적이다.  무엇과 비교한 활성화 증가를 말하는 거냐고 누군가 질문하기 전까지 말이다. 

Localytics는 이것이 지난 4주 판매치와 비교한 것이라고 설명한다. 

이 또한 인상적이다. 누군가 제품의 총 판매량을 묻기 전까지 말이다. 


원문(일부 발췌함): 

http://seekingalpha.com/article/4027334-apples-iphone-7-trounced-pixel



Posted by Ozahir